순천벌교 낙안읍성 구경후 최옥금의 떡갈비명가 선비촌에서 떡갈비정식 식사순천벌교 낙안읍성 구경후 최옥금의 떡갈비명가 선비촌에서 떡갈비정식 식사

Posted at 2017.04.12 12:55 | Posted in 먹방스토리/맛집

 

 

순천벌교 낙안읍성 구경을 마치고

주린 배를 채우기 위해 가장 가까운 식당으로 향했다

주차장 건너편에 보이는 저 식당

맛과 멋을 담은 셰프의 밥상 최옥금의 떡갈비 명가

낙안읍성 선비촌

도대체 뭐가 간판인지 모르겠다.

최옥금의 떡갈비 명가쯤이 메인 상호려나?

 

KBS2 TV 생생정보통에 방송됐나보다.

그나저나 또 문에는 선비촌이라고 돼있네..

가게 이름은 선비촌인가 보다 -_-;;

 

순천 낙안읍성 식당 선비촌의 메뉴판

우리는 떡갈비정식 3개를 주문했다. 가격은 1인당 19,000원

다른 메뉴로는 굴비정식, 자연정식, 꼬막회무침, 삶은 꼬막 등등이 있다.

제일 먼저 이 된장찌개를 끓여준다.

 

 

 

 

모든 밑반찬까지 다 나와서 한상이 푸짐하게 차려졌다.

 

고등어, 양념게장, 도토리묵, 단호박샐러드 등등

맛이 자극적이지 않고 딱 적당하니 맛있었다.

메인은 이 떡갈비!

1인당 두개씩 먹으면 되겠구나!>ㅁ<

떡갈비는 겉이 노릇노릇하게 적당히 구워져 안의 즙이 잘 보존돼있었다.

적당히 다져져서 씹을때 고기의 식감과 풍미는 그대로였다.

달달하고 짭쪼롬하고...구워진 향기..

두 덩어리밖에 못먹어서 뭔가 아쉬운 느낌!ㅎㅎ

맛있게 잘 먹었다.

 

식당을 나오는 길.

원산지 표지판도 한 살펴본다.

고등어를 제외한 배추, 고춧가루 쌀 등 많은 재료가 국내산이라 맘에 든다.

친절도면에서는 조금 아쉬운 부분이 있었지만,

맛이나 질에서는 흠잡을 데가 없어서 무난하게 식사를 잘 마치고 나왔다.

순천 벌교 낙안읍성 근처에서 끼니를 해결하실 생각이라면,

이 식당은 내가 경험해본 결과 나쁘지않더라- 꽤 괜찮더라고 말해줄 수 있겠다.

순천별교 최옥금의 떡갈비명가 선비촌 포스팅은 여기서 마친다.

 

 

 

  1. 크나나님은 맛난 집만 찾아 다니시는듯 합니다. ㅋㅋ
  2. 전라도쪽 음식은 아무거나 먹어도 맛있는거 같아요!!
    그리고 고기는 언제나 맛있어요!!
  3. 된장찌개를 저렇게 끓여주는 걸 처음보네요.
    역시.....
  4. 떡갈비 정식 장난 아니네요.. 너무 먹고싶어요 흑..
    밤에 괜히 봣다는,...ㅠ0ㅠ
  5. aljiyu
    직접가서 맛보세요.
    댓글처럼 맛이있는지....
    떡갈비정식 영~아닙니다.
    마트에서구입한 떡갈비재료에 소스부은듯한(석쇠구이도아니고 식감도 영 아닙니다)느낌.

    직원분들의 불친절도 한몫하네요.
    정말

Name __

Password __

Link (Your Website)

Comment

SECRET | 비밀글로 남기기